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김동연 지사, "지방시대 연다는 윤 대통령, 국토균형발전 진정성 있다면 북부특자도에 답해야"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4-02-14 11:14
조회
4437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도 북부청사를 찾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재차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14일 북부청사에서 ‘도정 열린회의’를 열고 “최근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사안이 정치적으로 흙탕물 속에 들어간 것 같은 느낌이 들어 개탄의 마음을 금할 수 없지만 다시 한번 경기도의 강력한 의지와 방향을 표명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최근 민생토론회에서 수도권 집중 문제를 제기하면서 지방시대를 열겠다고 이야기했다. 제가 북부특별자치도에 대해 발표하는 날 대전에서 똑같은 얘기를 한 적도 있다”며 “그런데 여당 비대위원장은 서울 확장 이야기를 하는 엇박자를 내고 있다. 도대체 정부와 여당의 철학과 방향이 무엇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이 국토균형발전에 진정성이 있다면 서울 확장에 대해 분명한 답을 주기를 바란다”며 “집권 여당도 대통령의 뜻이 수도권 집중 문제 해결과 지방시대에 있는 것이 확실하다면 서울 편입 시도를 지금이라도 중단하고 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해 (경기도가) 요청했던 주민투표에 적극적으로 호응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여당에서 언급하는 ‘경기도 분도’에 대해 “경기도는 공식적으로 단 한 번도 경기도를 둘로 쪼개는 것처럼 보이는 ‘분도’라는 얘기를 쓴 적이 없다”며 “북부대개발과 북부특별자치도의 목적은 경기북부의 성장잠재력을 키워 대한민국 전체 성장을 견인함과 동시에 국제적으로 가장 경쟁력 있는 곳으로 만들 자는 취지다. 쪼개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개념과 새로운 비전을 가지고 경기도와 대한민국 전체를 발전시키는 것으로 용어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로 통일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목록보기
전체 74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새 이름 공모 결과에 대한 설명입니다.
경기지기 | 2024.05.03 | 조회 4870
경기지기 2024.05.03 4870
671
“경기청년 사다리 프로그램 참여자 모집 4월1일 마감, 신청 서두르세요”
경기지기 | 2024.03.28 | 조회 2706
경기지기 2024.03.28 2706
670
한국노총 위원장 만난 김동연 지사, “정부의 노동 역주행, 굉장히 심각. 한국 경제수준에 맞는지 걱정”
경기지기 | 2024.03.20 | 조회 3275
경기지기 2024.03.20 3275
669
경기도 철도기본계획 수립 관련 기자회견
경기지기 | 2024.03.19 | 조회 3833
경기지기 2024.03.19 3833
668
태국 노동부 장관 만난 김동연 지사 “경기도 발전에 기여한 태국, 감사하다”
경기지기 | 2024.03.14 | 조회 3564
경기지기 2024.03.14 3564
667
이클레이 사무총장 만난 ‘기후도지사’ 김동연 지사, “경기도는 선도적·적극적으로 기후변화 대응. 이클레이와 많은 활동했으면”
경기지기 | 2024.03.11 | 조회 3821
경기지기 2024.03.11 3821
666
주한 스페인 대사 만난 김동연 지사, “관광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것”
경기지기 | 2024.03.11 | 조회 3915
경기지기 2024.03.11 3915
665
경기도, 전년대비 1,242억 증가한 에너지 금융자금 조성, 신재생에너지 기업에 저금리 대출 추진
경기지기 | 2024.03.11 | 조회 3756
경기지기 2024.03.11 3756
664
더 많은 나라, 더 많은 대학, 더 많은 참가 인원으로 경기청년 만난다
경기지기 | 2024.03.11 | 조회 3777
경기지기 2024.03.11 3777
663
‘세계 여성의 날’ 김동연 지사, “모든 차별을 넘어 더 평등하고 안전한 세상 만들 것”
경기지기 | 2024.03.11 | 조회 3663
경기지기 2024.03.11 36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