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김동연 경기도지사 “GTX 플러스, 국민 삶 증진할 정책‥여야 구분 없이 함께 뜻 모아야”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2-09-07 17:46
조회
1349
담당부서 : 경기도 철도정책과 철도계획팀장 고태호(031-8030-4821), 주무관 이슬기(031-8030-4822)
○ 경기도, GTX 플러스 국회토론회 7일 국회도서관 강당서 개최
- 민선 8기 공약 ‘GTX 플러스’의 필요성과 실현 방안에 대해 열띤 논의 진행
○ 64명 국회의원 공동 주최자로 참여‥정치권 등 국민적 공감대 형성 기대
○ 김동연 지사 “GTX 플러스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 여야 구분, 지역 경계 구분 없이 함께 힘 모아 추진해야” 강조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7일 국회도서관 강당에서 열린 ‘GTX 플러스 국회토론회’에 참석해 “GTX 플러스는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인 만큼, 여야 구분 없이 힘을 모아 강력히 추진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GTX 플러스에 직접 영향을 받는 인구만 해도 전체 국민의 1/4이다. 대한민국 어떤 SOC 인프라가 이처럼 많은 국민에게 직·간접적으로 생활에 영향을 미치겠는가”라며 GTX 플러스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이어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여야가 어딨고, 당선자, 낙선자가 어디 있겠는가”라며 “지난 대선 양당의 공통 공약이었던 만큼, 여야와 지역 경계 구분 없이 정책 추진을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 지사는 “GTX 계획이 이번 국회 내에 결정이 되고 필요한 예산이 담겨질 수 있도록 국회에서 힘을 모아달라. 경기도 역시 국민에게 1시간의 여유를 돌려드리기 위해 앞장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토론회에서는 고승영 서울대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출퇴근 하루 1시간의 여유를 위한 GTX 플러스’를 주제로 각계 전문가들과 논의를 벌였다.

이를 위해 박경철 경기연구원(GRI) 연구위원, 유정훈 아주대 교수, 김현수 단국대 교수, 진장원 교통대 교수, 박준식 한국교통연구원 광역교통정책연구센터장, 강갑생 중앙일보 교통 전문 기자가 발제 및 토론자로 참여했다.

전문가들은 GTX-A·B·C 연장, D·E·F 신설 등의 필요성과 실현 방안에 대해 열띤 논의를 나누며, 최적의 노선 설정과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경기도의 역할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데 목소리를 높였다.

박경철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경기도 제안 노선들이 국가망에 반영될 수 있도록 더욱 능동적으로 나서야 한다”라며 “관련 시군과 공동 대응을 할 수 있도록 경기도가 통합관리 기능을 강화해야 할 것”이라고 의견을 말했다.

유정훈 아주대 교수는 성공 열쇠로 ‘협치’를 꼽으며 “GTX 플러스에 필요한 법·제도적 개선을 위해 정부·국회의 도움이 필수이기 때문에, 상호 존중과 협력의 자세로 모두의 합의를 도출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토론회는 64명의 국회의원이 공동 주최자로 참여해 ‘GTX 플러스’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는 자리를 만들 수 있었다. 무엇보다 경기는 물론, 인천, 강원, 서울권 의원들이 주최자로 함께해 GTX 플러스에 대한 지역민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전해철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GTX 노선 연장과 신설은 그간 출퇴근 불편을 감수해온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2,600만 수도권의 국제 경쟁력과 균형발전을 도모하는 해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병훈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은 “GTX는 여야가 함께 한 공약인 만큼, 모두가 힘을 모아 추진한다면 잘 이뤄질 것”이라며 “이번 토론회가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유의동 국민의힘 경기도당위원장은 “경기도의 발전과 민생을 위한 정책에 이견이 있을 수 없다”라며 “이번 토론회에서 논의된 내용들에 대해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추진에 임하겠다”라고 말했다.

임종성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은 “GTX 플러스는 동과 서를 잇고 남과 북을 하나로 만들고 여야를 협치로 이끌 교통복지 사업인 만큼, 다함께 힘을 뭉쳐 나가자”라고 밝혔다.

심상정 의원은 “기후 위기 대응과 균형발전 두 가지 국가적 과제 효율적 해결하는 방안 중 하나가 촘촘한 철도망 구축”이라며 “균형발전의 관점, 교통 기본권 관점에서 철도 정책이 이뤄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정 의원은 “교통이 바뀌면 삶이 바뀔 수 있다. GTX 플러스가 경기도민, 인천시민, 서울시민의 삶을 플러스하는 사업이 되길 바란다”라며 “여야가 힘을 모아 국민 행복을 위한 많은 대처가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GTX 플러스’는 수도권 주민들의 출퇴근 시간 단축을 위해 김동연 지사가 제안한 민선 8기 핵심 공약 중 하나로, GTX A·B·C를 연장하고 D·E·F를 신설해 GTX 노선을 도내 전역으로 확대하는 것이 골자다.





전체 27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1
김동연 경기도지사 “국민들은 일선에서 고생한 소방과 경찰 정말 신뢰. 사기 잃지 말아야”
경기지기 | 2022.11.14 | 조회 1120
경기지기 2022.11.14 1120
180
경기도,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해결 위한 2차 숙의토론 진행. 12월 중 정책제언 최종권고안 도지사에 전달
경기지기 | 2022.11.14 | 조회 1140
경기지기 2022.11.14 1140
179
김동연 경기도지사 “시스템 만들었다고 끝 아냐. 혜택받는 국민과 거리 좁혀야”
경기지기 | 2022.11.12 | 조회 1125
경기지기 2022.11.12 1125
178
김동연 경기도지사 “다산의 ‘3농 정신’으로 농가소득 증대·농민지위 향상에 노력하겠다”
경기지기 | 2022.11.11 | 조회 1160
경기지기 2022.11.11 1160
177
김동연 경기도지사, ‘안전예방핫라인’ 등 수요자 중심 도민 안전대책 발표
경기지기 | 2022.11.10 | 조회 1174
경기지기 2022.11.10 1174
176
국가재난안전통신망 행정안전부 설명자료에 대한 경기도 입장
경기지기 | 2022.11.09 | 조회 1147
경기지기 2022.11.09 1147
175
김동연 경기도지사, “도민 입장에서 문제를 해결하는 제대로 된 시스템 만들어야”
경기지기 | 2022.11.09 | 조회 1129
경기지기 2022.11.09 1129
174
이태원 참사 합동 분향소 열흘 동안 계속 찾은 김동연 지사 “지켜주지 못한 책임에 부끄럽고 참담”. 희생자 명복 빌어
경기지기 | 2022.11.09 | 조회 1319
경기지기 2022.11.09 1319
173
김동연 경기도지사, “사회 변화와 개혁은 시민의 목소리와 힘이 결합돼야”
경기지기 | 2022.11.05 | 조회 1207
경기지기 2022.11.05 1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