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경기도, 수도권 교통문제는 3개 지자체가 참여하는 실무협의체로 해결해야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3-09-11 15:48
조회
4775
경기도는 서울시가 발표한 ‘통합 환승 정기권’ 출시 계획에 대해 경기·인천 등 인접 지자체와 사전협의 없는 일방적 발표라며 3개 지자체가 함께 하는 실무협의체를 구성하고, 협의체를 통해 도입 방안을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상수 경기도 교통국장은 11일 “2,600만 수도권 교통 문제를 사전협의 없이 서울시 단독으로 일방 추진하는 것에 대해 분명하게 유감을 표명한다”며 “하나의 생활권을 가진 수도권의 교통문제는 특정 지자체만의 일방적인 발표가 아니라 3개 지자체간 공동의 노력이 절실히 요구되는 난제”라고 말했다.

김 국장은 이어 “서울시는 최근에도 경기·인천 간 정산 문제가 제대로 협의되지 않았는데도 ‘서울지하철 10분 재개표’ 정책을 일방적으로 발표하는 등 수도권 교통문제에 대해 경기도와 인천시 의견을 ‘패싱’하는 등 독단적인 모습을 지속적으로 보여왔다”며 “독단적인 정책 추진 방침에서 벗어나 경기·인천 등과 함께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하게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국장은 또 “3개 지자체는 2004년부터 시작된 수도권 통합환승제도 도입을 계기로 수도권 교통 문제의 공동 해결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면서 “3개 지자체 교통국장을 중심으로 하는 실무협의체를 통해 ‘수도권 통합 환승정기권’제도 도입 방안을 본격 검토하고, 다른 수도권 교통 현안에 대해서도 정례적으로 만나 공동으로 해결해 나갈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3개 지자체 교통실무 협의체’를 통해 수도권 통합 환승정기권 등 다양한 수도권 교통 현안을 공동으로 해결해 나가기를 희망한다”면서 “경기도의 제안에 서울시와 인천시가 적극 화답해 줄 것을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국장은 “경기·서울·인천 등 수도권 시민의 교통 불편 해소를 위해 ‘통합 환승 정기권’ 출시를 추진 중인 서울시의 입장에 대해서는 공감한다”며 “경기도 역시 경기도민의 교통비 부담 경감을 위해 통합 환승 정기권 도입 방안을 실무 차원에서 내부 검토 중에 있었으며, 그런 측면에서 지난 8월 정부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가 발표한 ‘K패스’사업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정부가 추진 중인 ‘K패스’사업은 지하철과 버스를 한 달에 21번 이상 이용한 사람들에게 교통비의 20~53%에 해당하는 금액을 환급해 주는 정책이다. 경기도는 ‘K패스’사업이 정상적으로 시행될 수 있도록 대광위와 적극 협조한다는 방침이다.
목록보기
전체 75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31
김동연 지사, 미국 샌디에이고 시장 등 경제사절단 만나 바이오ㆍ반도체산업 등 첨단산업 교류협력 방안 논의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5439
경기지기 2023.10.31 5439
530
김동연 지사, 대통령에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주민투표 실시” 건의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5415
경기지기 2023.10.31 5415
529
김동연 지사, 한·중 관계 발전, 광역정부 차원의 교류 강화차 중국 방문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5576
경기지기 2023.10.31 5576
528
김동연 지사,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 회장 만나 “CES 통해 스타트업에 기회주고 싶어”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5192
경기지기 2023.10.31 5192
527
기억은 계속되어야 합니다. 경기도, 10.29 참사 1주기 ‘온라인 기억공간’ 마련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4979
경기지기 2023.10.31 4979
526
경기북부 대개발(大開發) 첫 걸음. 고양일산 테크노밸리 착공
경기지기 | 2023.10.31 | 조회 5427
경기지기 2023.10.31 5427
525
경기도 중재 끝에 시내버스 노·사 타결. ‘총파업 철회’
경기지기 | 2023.10.26 | 조회 5349
경기지기 2023.10.26 5349
524
김동연 지사, UN ESCAP 사무총장·말레이시아 장관 만나 협력 논의
경기지기 | 2023.10.24 | 조회 5207
경기지기 2023.10.24 5207
523
김동연 지사 “초심 잃지 않고 더 나은 기회를 도민에게 드리고 싶다”
경기지기 | 2023.10.24 | 조회 5247
경기지기 2023.10.24 5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