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김동연 경기도지사 “이태원 참사, 예방·관리·수습 모두가 당국과 공공의 책임… 경기도가 실천할 특단의 조치 마련할 것”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2-11-03 14:32
조회
1327
○ 김동연 지사, 지난 31일 도청 합동분향소 마련 이후 나흘째 매일 찾아 희생자 명복 빌어
○ 경기도 누리집 온라인 추모의 글 게시판(카카오톡 포함) 추모글 1만 2천 건 이상 올라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이태원 참사’를 두고 당국과 공공의 예방‧관리‧수습 미흡을 강조하며, 애도 기간 이후 경기도가 실천할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동연 지사는 3일 오전 수원 광교 경기도청 1층 로비에 마련된 이태원 참사 합동분향소에서 조문하고 “공직자로서 너무 부끄럽고 참담하다. 제대로 되지 못했던 예방 조치, 현장에서 제대로 관리하지 못했던 것들, 참사 발생 직후에 수습했던 모두가 다 큰 문제였다”라며 “이 모두가 당국과 공공기관의 책임으로, 경기도는 애도 기간이 끝나면 이와 같은 사고나 참사가 나지 않도록 바로 실천에 옮길 수 있는 특단의 조치를 마련하겠다는 약속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일을 당했을 적에 어떤 위로도 위로가 되지 않는 것을 저도 잘 알기 때문에 정말 마음에서 우러나온 사죄와 공직자로서의 부끄러운 마음을 다시 한번 전한다”라며 “경기도에 안치된 참사 희생자분들이 경기도민이든 경기도민이 아니든 다 같은 대한민국 국민이다. 경기도가 끝까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지난 10월 31일 수원 광교 경기도청과 의정부 북부청에 합동분향소가 마련된 이후 나흘간 매일 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특히 합동분향소 우측에는 조문객들이 추모글을 적은 포스트잇이 붙어 있는데, 김 지사는 이날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고 포스트잇을 수 분간 바라보며 도민들의 메시지를 찬찬히 읽었다.

포스트잇에는 ‘OO아 아픔 없고 슬픔 없는 곳에서 즐겁게 지내렴’이라고 희생자 가족의 글도 있고, 삐뚤삐뚤한 글씨체로 ‘언니 오빠 하늘나라 잘 가세요. 그리고 행복하세요’라고 어린이가 적은 듯한 메모도 있었다.

김 지사의 포스트잇 메모에는 ‘부끄럽습니다. 죄송합니다. 편히 쉬소서’라고 적혔다.

한편 도는 지난 10월 31일 오후부터 합동분향소에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도민을 위해 온라인으로 추모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운영 중이다. 경기도 누리집(www.gg.go.kr)에서 메인 배너를 누르면 ‘이태원 참사 희생자 온라인 추모관’ 게시판으로 연결돼 추모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경기도 누리집뿐만 아니라 경기도의 카카오톡 안내메시지를 받은 경우 해당 글에 추모글을 입력할 수 있고, 채널 친구가 아니어서 메시지를 받지 못한 경우 경기도 카카오톡 채널 소식 메뉴 추모관 관련 글에 추모글을 입력할 수도 있다.

3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온라인 추모의 글 총접속자는 21만 3천여 명으로 누리집에서는 최대 동시 접속자가 3만 명을 기록하기도 했다. 추모글은 총 1만 2천111건(누리집 8천197건, 카카오톡 3천914건)이다.

누리집에서는 ‘꽃 같은 아이들이 이렇게 무참하게… 좋은 곳에서 평안하시기를 빕니다’, ‘고인의 가족분들에게도 이 말이 위로될지 모르지만 힘내십시오’, ‘어쩌면 오가다 한 번쯤 마주쳤을지도 모르는 평범한 나의 또래들이 서울 한복판에서 이리도 허망하게 죽음을 맞이했다는 사실이 아직도 믿기지가 않습니다’ 등의 내용이 올라왔다.

도는 수원 광교호수공원 스노우볼 미디어아트 전시물, 아파트 미디어보드, G버스 티브이 등 각종 옥외미디어를 통해 추모 메시지를 도민과 공유하고 있다.
전체 27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4
‘기회경기 워크숍’ 연 김동연 지사 “기득권·세계관·관성과 타성 세 가지 금기 깨보자”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69
경기지기 2023.01.09 369
253
김동연 지사도 고향사랑기부제 동참…“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 되길”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78
경기지기 2023.01.09 378
252
김동연 경기도지사 “기회의 경기 워크숍, 직원들 야근 지원 금지. 실국장 스스로 생각해야”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63
경기지기 2023.01.09 363
251
“2023년을 기회경기 원년으로 만들자”, 정책개발을 위한 기회경기 워크숍 열려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45
경기지기 2023.01.09 345
250
경기도, 세계 최대 산업용가스업체 ‘린데’ 반도체 공정용 희귀가스 생산공장 유치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85
경기지기 2023.01.04 485
249
김동연 지사, 경기도의회 의장단 만나 “새해에도 함께 손잡았으면 좋겠다”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17
경기지기 2023.01.04 417
248
새해 첫 경제행보로 상공회의소 찾은 김동연 지사 “위기속에서도 기회를 찾는 기업가 정신을 발휘해야. 경기도가 지원하겠다”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42
경기지기 2023.01.04 442
247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제역동성으로 기회가 넘치는 경기도, 상생과 포용의 경기도 만들겠다”
경기지기 | 2023.01.03 | 조회 496
경기지기 2023.01.03 496
246
경기도, 민선8기 조직개편 시행과 함께 실국장급 정기인사 단행
경기지기 | 2023.01.03 | 조회 506
경기지기 2023.01.03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