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이태원 참사 합동 분향소 열흘 동안 계속 찾은 김동연 지사 “지켜주지 못한 책임에 부끄럽고 참담”. 희생자 명복 빌어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2-11-09 16:48
조회
1375
○ 김동연 지사, 지난 31일 도청 합동분향소 마련 이후 열흘째 매일 찾아 희생자 명복 빌어
- 도, 9일 오후 10시까지 합동분향소 운영. 애도 기간인 지난 5일보다 연장 운영
○ 경기도 누리집 온라인 추모의 글 게시판(카카오톡 포함) 추모글 1만 3천 건 이상 올라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이태원 참사 경기도 합동분향소’ 마련 이후 열흘째 매일 이어진 조문을 마치고 희생자의 명복을 빌며 공직자로서 책임감을 재차 강조했다.



김 지사는 수원 경기도청사와 의정부 북부청사에 마련된 합동분향소가 이날 오후 10시까지 운영됨에 따라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과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 염태영 경제부지사, 실‧국장 등 도청 간부들이 함께한 가운데 합동 조문을 했다.

김동연 지사는 “우리 도민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주지 못한 책임을 우리 정부와 공직자의 한 사람으로서 느끼면서 정말 부끄러운 마음을 다시 한번 크게 갖게 된다”면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다시는 이런 참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예방하고, 정말 일어나서는 안 되겠지만 혹시 그런 일이 생기더라도 최선을 다해서 대처하고 수습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과 그런 기제가 작동하도록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장 빨리할 수 있는 대책부터 내일(10일) 발표할 것인데, 저희가 만드는 대책이 다른 어떤 지자체나 중앙정부보다 적극적이고 진정성을 가진 대책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염종현 의장과 합동분향소 한쪽 벽면에 빽빽하게 붙여진 추모 포스트잇을 바라다보다가 합동분향소 제단에 놓인 20대 희생자 2명의 영정사진을 소개했다. 도는 유가족의 요청에 따라 한 희생자는 지난 7일부터, 다른 희생자는 9일부터 합동분향소에 영정사진을 안치했다.

김 지사는 “성남과 부천에 사시는 두 분을 유가족의 바람에 따라 모시게 됐는데, 한 분은 백혈병에 걸린 아버지에게 골수 이식을 한 사연이 있다”며 “합동분향소에 150명 넘는 분을 모신 게 추상적일 수 있는데, 영정사진이 있으니 그분들의 사연을 알게 되면서 마음이 더욱 애절하고 부끄럽다”고 말했다.

염종현 의장은 “가슴 아픈 것은 우리 젊은이들의 참사를 겪고 나서 우연히 알게 된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의 과정인데, 그것이 겉으로는 너무나 밝고 발랄하고 그랬지만 그 이면에는 정말 어렵고 힘들었던 청년들 삶의 모습”이라며 “경기도는 1천390만 도민들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어떠한 것이라도 할 것이다. 그 과정에 경기도의회도 하나가 돼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국가 애도 기간 이후에도 나흘간 연장해 합동분향소를 운영했으며, 이날 오후 2시 기준 조문객 2천651명이 합동분향소를 방문해 애도의 마음을 표했다.

이 밖에도 도는 지난 10월 31일 오후부터 합동분향소를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도민을 위해 온라인으로 추모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운영 중이다. 9일 운영을 마친 도청 합동분향소와 달리 온라인 추모관은 미처 조문하지 못한 도민들을 위해 당분간 계속 운영된다.

경기도 누리집(www.gg.go.kr)에서 메인 배너를 누르면 ‘이태원 참사 희생자 온라인 추모관’ 게시판으로 연결돼 추모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온라인 추모관에는 9일 오후 2시 기준 총접속자가 23만여 명으로, 누리집에서는 최대 동시 접속자가 3만 명을 기록하기도 했다. 추모글은 총 1만 3천여 건(8천951건, 카카오톡 4천55건)이다.
전체 27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4
‘기회경기 워크숍’ 연 김동연 지사 “기득권·세계관·관성과 타성 세 가지 금기 깨보자”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69
경기지기 2023.01.09 369
253
김동연 지사도 고향사랑기부제 동참…“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 되길”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78
경기지기 2023.01.09 378
252
김동연 경기도지사 “기회의 경기 워크숍, 직원들 야근 지원 금지. 실국장 스스로 생각해야”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63
경기지기 2023.01.09 363
251
“2023년을 기회경기 원년으로 만들자”, 정책개발을 위한 기회경기 워크숍 열려
경기지기 | 2023.01.09 | 조회 345
경기지기 2023.01.09 345
250
경기도, 세계 최대 산업용가스업체 ‘린데’ 반도체 공정용 희귀가스 생산공장 유치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85
경기지기 2023.01.04 485
249
김동연 지사, 경기도의회 의장단 만나 “새해에도 함께 손잡았으면 좋겠다”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17
경기지기 2023.01.04 417
248
새해 첫 경제행보로 상공회의소 찾은 김동연 지사 “위기속에서도 기회를 찾는 기업가 정신을 발휘해야. 경기도가 지원하겠다”
경기지기 | 2023.01.04 | 조회 442
경기지기 2023.01.04 442
247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제역동성으로 기회가 넘치는 경기도, 상생과 포용의 경기도 만들겠다”
경기지기 | 2023.01.03 | 조회 496
경기지기 2023.01.03 496
246
경기도, 민선8기 조직개편 시행과 함께 실국장급 정기인사 단행
경기지기 | 2023.01.03 | 조회 506
경기지기 2023.01.03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