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보도자료] 포기하지 마시고 경기도에 연락주세요! ‘경기도 긴급복지 핫라인’ 개설 이틀 만에 89건 접수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2-08-26 15:43
조회
1066
담당부서 : 경기도 열린민원실 콜센터팀장 김정승(031-8008-3020), 주무관 이선욱(031-8008-5216)
○ 경기도, 25일부터 임시 긴급복지 핫라인(010-4419-7722) 구축, 26일 오후 1시까지 전화와 문자 89건 접수
- 거주지 행정복지센터 복지 담당자와 상담 연결하는 등 즉시 지원 조치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수원 세 모녀’ 사건에 대한 종합대책 중 하나로 핫라인을 개설한 지 이틀 만에 89건의 전화와 문자메시지가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생활고를 겪는 도민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정식 핫라인이 마련되기 전까지 임시 핫라인(010-4419-7722)을 통해 지난 25일부터 전화 및 문자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개설 첫날인 지난 25일에는 65건, 둘째 날인 26일에는 오후 1시 기준 24건 등 총 89건의 전화와 문자메시지가 접수됐다.

첫째 날 65건 중 전화 끊김, 캐치콜(통화중 문자 알림) 16건을 제외한 49건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통화는 19건, 문자메시지는 30건이었다. 복지와 관련된 상담은 통화 10건, 문자메시지 5건으로, 나머지는 기타 민원사항이었다.

실제 사연을 살펴보면 시흥시에 거주하는 60대 A씨는 지난 25일 “다리 골절로 수술을 하고 거동을 못 하는 80대 어머니를 모시고 있다. 어머니 병간호로 일을 할 수 없어 월세와 의료보험비 등이 밀려있다. 너무 힘든데 도움을 받을 수 있는지 상담받고 싶다”고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도는 즉시 시흥시 행정복지센터 복지 담당자에게 내용을 전달해 사례관리 협조를 요청했다. 시흥시 행정복지센터는 26일 A씨와 연락을 했으며 이날 오전 A씨가 직접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긴급지원(생계비와 의료비)과 주거급여지원신청서(월세 지원)를 받아 갔다. 시흥시는 서류 접수시 즉시 지원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또 화성시에 거주하는 B씨는 “남편은 말기암 환자이고 본인 또한 희귀병으로 제대로 직장을 갖지 못해 최저시급으로 생활하고 있다. 차상위계층 신청을 하려고 했는데 본인 명의 빌라가 있어서 안된다고 한다. 하지만 재작년에 빌라를 팔았고 전세금을 돌려주니 남는 게 없다. 남편 병원비 때문에 생활이 어렵다”고 털어놓았다.

이에 도는 경기도형 긴급복지 신청 조건과 방법에 대해 1차로 안내한 뒤 민원인 거주지의 면사무소 복지 담당자를 연결해 주었다.

도는 9월 초까지 임시 핫라인을 운영한 뒤, 복지‧보건 공무원을 배치해 더 전문적인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기존 120경기도콜센터와 연계한 긴급복지 전용 콜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직접 고충을 상담하는 민원인 외에 복지정책에 대해 건의를 하거나 경기도를 응원하는 내용도 다수 접수됐다”라며 “핫라인이 생활고로 비관에 빠진 도민들이 마지막으로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제도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25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복지는 시혜가 아니라 권리다. 조금도 주저하지 마시고 핫라인으로 연락을 달라”면서 임시 핫라인(010-4419-7722) 번호를 공개했다. 김 지사는 임시 핫라인으로 쏟아지는 전화 및 문자 상담 내용과 조치사항을 매일 직접 챙기고 있다.
전체 27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5
기업인 100명 만난 김동연 경기도지사 “어려운 시기 반드시 살아남아달라. 있는 힘 다해 돕겠다”
경기지기 | 2022.12.23 | 조회 612
경기지기 2022.12.23 612
234
(경바시6) “에너지 전환은 피할 수 없는 과제이자 미래먹거리. 경기도 재생에너지 사업추진단 필요”
경기지기 | 2022.12.23 | 조회 582
경기지기 2022.12.23 582
233
김동연 지사, 신임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에 김세용 전 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 임명
경기지기 | 2022.12.23 | 조회 603
경기지기 2022.12.23 603
232
(경바시5) 경기도 미래차 산업 발전 위해서는 인력양성과 기업·기관간 협업이 필수적
경기지기 | 2022.12.23 | 조회 578
경기지기 2022.12.23 578
231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기북부특별자치도는 경기북부 성장잠재력에 대한 확신이자 신념”
경기지기 | 2022.12.23 | 조회 592
경기지기 2022.12.23 592
230
경기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도정 공론조사 시행. 내년 2월 결과보고서 공개
경기지기 | 2022.12.20 | 조회 637
경기지기 2022.12.20 637
229
(경바시4) 경기도가 바이오분야의 스타가 되려면 우수인재 영입, 민간투자 확대해야
경기지기 | 2022.12.20 | 조회 643
경기지기 2022.12.20 643
228
‘제1회 경기도 브랜드 포럼’ 도민 700여 명 참여. 브랜드 축제의 장으로 성료
경기지기 | 2022.12.20 | 조회 588
경기지기 2022.12.20 588
227
경기도공론화추진단, “군공항 문제, 원격지 이전 외 다양한 방안 종합적으로 검토해야”
경기지기 | 2022.12.20 | 조회 609
경기지기 2022.12.20 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