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도지사 보도자료

도지사 보도자료

경기도, 선감학원 원아대장 작성 전 입소 피해자도 피해자지원금 지급

작성자
경기지기
작성일
2024-04-11 11:56
조회
2117
선감학원 사건 피해자에게 피해자 지원금을 지급중인 경기도가 이르면 6월부터 지급 대상을 원아대장 작성 이전 입소 피해자까지 확대한다.

경기도는 원아대장이 작성되기 시작한 1954년 이전 선감학원 입소피해자를 대상으로 피해자 지원금을 지원하기로 하고 4월 5일부터 지원신청서를 접수한다고 4일 밝혔다.

경기도는 2023년 3월부터 도에 거주하는 선감학원 아동 인권침해 사건 피해자에게 피해자 지원금(생활안정지원금 월 20만 원, 위로금 1회 500만 원) 등을 지원했다. 2023년 1분기 123명이던 지원 대상자는 올해 1분기 총 204명으로 늘어났다.

그러나 지원 대상이 원아대장을 근거로 선정되면서 원아대장이 작성되지 않은 1942년부터 1954년까지 약 13년간 입소자들은 피해사실 입증을 하지 못해 지원금을 지급받지 못하는 문제가 발생했다.

경기도에서는 이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954년 이전 선감학원에 입소한 피해자를 구제하고자 피해자단체 등의 보증, 경기도 선감학원사건 피해지원심의위원회의 검토ㆍ심의 등 별도 검증 절차를 마련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5일부터 신청서를 접수받아 관련 검증을 거쳐 6월 말부터 피해자 지원금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마순흥 인권담당관은 “이번 조치를 통해 원아대장 작성 이전 입소한 피해자분들의 억울함을 풀어드릴 수 있을 것”이라며 “선감학원 피해자분들의 모든 상처가 치유되고 실추된 명예가 온전히 회복될 때까지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올해 선감학원 사건 피해지원 사업으로 피해자 지원금ㆍ의료지원ㆍ희생자 유해발굴, 옛터 보존 등에 총 23억 5천만 원의 예산을 배정했다. 피해지원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인권담당관(031-8008-3259)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국가를 대신해 선감학원 희생자에 대한 유해발굴을 추진한다고 밝힌 경기도는 토지사용 승낙, 일제조사 등 사전 절차를 거쳐 이르면 7월부터 본격적인 유해발굴을 시작할 계획이다.

선감학원 사건은 1942년부터 1982년까지 부랑아 교화 명목 아래 4천 700여 명 소년들에게 강제노역, 구타, 가혹행위 등 인권을 유린한 사건이다.
목록보기
전체 74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새 이름 공모 결과에 대한 설명입니다.
경기지기 | 2024.05.03 | 조회 4710
경기지기 2024.05.03 4710
697
김동연 지사, 경제영토 확장·투자유치 위해 미국·캐나다 4개주 방문
경기지기 | 2024.05.03 | 조회 1605
경기지기 2024.05.03 1605
696
‘경기도 브랜드 홍보관’ 4일부터 6일까지 수원 스타필드에서 개최
경기지기 | 2024.05.03 | 조회 1531
경기지기 2024.05.03 1531
695
김동연 지사,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더 힘있게 추진 “대국민보고회로 라스트 마일 구간 들어가. 마지막 결승선까지 뛰겠다”
경기지기 | 2024.05.03 | 조회 1387
경기지기 2024.05.03 1387
694
경기도, ‘아동돌봄 기회소득 지급 조례’ 본회의 통과. 소득기준 없이 1인당 월 20만 원
경기지기 | 2024.04.26 | 조회 1640
경기지기 2024.04.26 1640
693
경기도, 정부와 국회 대상 ‘RE100 3법’ 입법 촉구를 위한 온라인 캠페인 진행
경기지기 | 2024.04.26 | 조회 1461
경기지기 2024.04.26 1461
692
청렴 실천 선언한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기도는 언제나 맑음”
경기지기 | 2024.04.25 | 조회 1758
경기지기 2024.04.25 1758
691
김동연 지사, “The 경기패스 신청 시작. 도민 여러분도 많은 혜택 누리시길”
경기지기 | 2024.04.25 | 조회 1701
경기지기 2024.04.25 1701
690
김동연 지사, “‘대한민국 경제 돌파구’ 성공 경험 깨기와 상생·포용, 사회적기업에 있다”
경기지기 | 2024.04.18 | 조회 1551
경기지기 2024.04.18 1551
689
김동연 지사 “오늘은 장애인 차별 철폐의 날. 장애인 인권헌장에 따라 도정 펼칠 것”
경기지기 | 2024.04.18 | 조회 1361
경기지기 2024.04.18 1361